려명거리 살림집건설 90%돌파/《로동신문》이 보도


16일부《로동신문》에 의하면 13일현재 려명거리건설장적으로 완성된 살림집은 총세대수의 90%계선을 넘어섰으며 새로 일떠서는 공공건물들의 공사도 마감단계에서 힘있게 추진되고있다.

이와 함께 려명거리건설에 에네르기절약기술, 록색건축기술을 도입하기 위한 사업도 동시에 추진되여 눈에 띄는 성과가 이룩되고있다.

미래과학자거리건설때의 3배에 달하는 면적에 대한 원림록화사업도 활발히 벌어져 현재까지 살구나무, 복숭아나무, 목란을 비롯한 30여종에 2만 5,000여그루에 달하는 나무들이 려명거리건설장에 뿌리내려 전체 나무심기계획의 83%계선을 돌파하였으며 봄철이 다가오면 잔디밭을 조성하기 위한 만단의 준비도 갖추어졌다.

뿐만아니라 지열랭난방체계확립을 위한 하부시설물공사가 마감단계에 이르렀으며 여러 지열취수뽐프장에서는 시운전이 진행되고있다.

김정은원수님께서 올해신년사에서 제시하신 전투적과업을 높이 받들고 려명거리건설지휘부에서는 사상의 위력한 포문을 열고 건설자들의 심장에 격동의 불을 다는 첨입식정치사업을 힘있게 벌리고있다.

이와 함께 전반적인 대상공사들이 마감단계에 이른데 맞게 모든 시공단위들에서 속도와 함께 질을 철저히 보장하도록 조직정치사업을 짜고들고있으며 자력자강의 위력으로 내부예비를 적극 탐구동원하고 생산문화, 생활문화를 확립하기 위한 사업을 일관하게 틀어쥐고나가는 한편 시공단위별사회주의경쟁의 불길도 세차게 지펴올리고있다.

려명거리건설에 동원된 인민무력성아래 각급 부대들의 장병들이 13일현재까지 맡은 살림집세대수의 94%를 완성한 기세로 련속공격, 계속혁신, 계속전진해나가고있다. 특히 우뚝 솟아오른 70층살림집은 날에날마다 자기의 모습을 일신하고있다.

(조선신보)

「려명거리」관련기사일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