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18과 대통령


남조선에서 새 대통령이 취임하는 해에 진행되는 5.18광주인민봉기 기념식에는 항상 류다른 관심과 주목이 쏠려왔다. 대통령의 기념식참가여부는 물론 기념사의 내용과 행사규모 등이 학살과 민주화운동에 대한 집권자의 력사인식과 금후 정권운영의 립장을 가늠하는 하나의 척도가 되기때문이다. 남조선민중들이 반독재민주화를 위하여 목숨을 걸고 무장항쟁을 벌린 광주인민봉기 42돐을 맞는 18일 윤석열정권의 출범후 처음되는 기념식이 열린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