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록영화를 둘러싼 판결


1월 27일, 東京地方裁判所는 일본군성노예문제를 심히 외곡하는 세력들의 기만성을 낱낱이 발가놓은 기록영화 《主戦場》을 둘러싼 소송에서 이 영화상영중지를 요구한 원고들의 주장을 기각하는 판결을 내렸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