벽소설/그의 고민


겨울날의 향기가 풍기는 이른 아침 학교로 가는 성희의 발걸음은 무거웠다.

ㄷ학교 중급부 3학년생인 성희가 진로문제로 보다 심각하게 고민하기 시작한것은 1주일전부터이다.

성희는 초급부시절부터 많은 인원수로 무용을 할수 있는 큰 학교에 대한 동경심을 품어왔었다. 그런 성희에게 어머니는 딸의 꿈을 실현해주려고 성희 모르게 이모에게 4월부터 네 집에서 ㄹ조고에 다니게 해줄수 없겠는가고 상담을 하였었던것이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