낡은것과의 투쟁


조국에서는 당 제8차대회를 분기점으로 하여 혁신이 일고있다. 주된 무대는 《경제》다. 지난시기의 과도적이며 림시적인 사업방법을 끝장내고 사회주의계획경제의 본연의 모습에 맞게 국가의 통일적지도를 강화하여 자립경제의 잠재력을 최대로 발양시켜나가는데 과녁을 맞추어 낡은것과의 투쟁이 벌어지고있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