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음의 려행


때는 마가을이라 년간을 통해 제일 좋은 계절의 하나이라고 할수 있을것이다. 또한 올해는 11월에 들어서서 푸근한 날씨가 며칠 계속되여 풍치좋은 곳을 찾고싶은 생각이 간절하다. 동포유지들에게 말을 걸어 푸짐한 안주도 준비하여 들놀이를 즐기던 나날이 아득한 옛일처럼 그리워진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