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부문, 단위에서 비상방역사업을 더욱 강화해나가자》 /조선의 신문들, 당중앙위원회 정치국 확대회의 결정을 관철할데 대해 강조


5일부 조선의 중앙신문들은 2일에 소집된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14차 정치국 확대회의는 인민대중제일주의를 정치리념, 정치방식으로 내세우고 투쟁하는 조선로동당의 혁명적성격을 뚜렷이 보여준 중요한 계기로 된다고 밝혔다.

이번 정치국 확대회의에서는 신형코로나비루스감염증을 막기 위한 6개월간의 사업정형이 총화되고 국가비상방역사업을 강화하여 지금의 방역형세를 더욱 공고화하기 위한 문제가 토의되였다.

특히 최근 주변나라들과 린접지역에서 악성전염병의 재감염, 재확산추이가 지속되고있고 그 위험성이 해소될 전망이 불확실한 상황에서 방역전초선이 조금도 자만하거나 해이됨이 없이 최대로 각성경계하며 방역사업을 재점검하고 더 엄격히 실시할것이 강조되였다.

이번 정치국 확대회의를 통하여 인민의 안녕을 지키기 위한 투쟁에서는 사소한 자만도, 한치의 양보도 모르는 우리 당의 투철한 립장이 명백히 천명되였다고 신문들은 지적하였다.

《로동신문》은 사설에서 우리 당은 세계적인 대류행병의 발생초기에 벌써 선견지명있는 령도력을 발휘하여 악성비루스의 경내침입을 막기 위한 철저한 조치를 취하였다고 하면서 다음과 같이 강조하였다.

오늘의 방역형세가 좋다고 자만도취되여 긴장성을 늦추지 말고 모든 부문, 모든 단위에서 전염병류입위험성이 완전히 소실될 때까지 비상방역사업을 더욱 강화해나가야 한다는것이 이번 회의에서 강조된 중요한 사상이다.

이번 정치국 확대회의를 통하여 인민을 위한 일을 최우선, 절대시하는 우리 당의 인민대중제일주의정치의 위대성이 다시금 확증되였다.

이번 정치국 확대회의에서는 평양종합병원을 인민들에게 실지 최상급의 선진적인 의료봉사를 할수 있게 세계적수준으로 훌륭히 완공하는데서 제기되는 문제들을 시급히 대책하기 위한 국가적인 강력한 조치들이 취해졌다.

이번 정치국 확대회의야말로 인민을 가장 귀중히 여기고 인민을 위하여 멸사복무하는 우리 당의 인민대중제일주의정치를 철저히 구현해나가는데서 커다란 의의를 가지는 리정표로 된다.

《민주조선》도 사설에서 모두다 당결정을 실천으로 받들어나감으로써 당중앙의 명령지시에 전체 인민이 하나와 같이 움직이는 우리 국가의 정치사상적위력을 더욱 힘있게 과시하고 오늘의 정면돌파전에서 승리자의 영예를 높이 떨쳐나가야 한다고 지적하였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