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지역을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등록 위한 사업 추진


5월 31일발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최근 조선유네스코민족위원회는 백두산지역을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으로 등록하기 위한 사업을 적극 추진하고있다.

백두산지역은 생물다양성이 풍부할뿐아니라 지질학적의의가 큰것으로 하여 국제지질학계의 관심을 모으고있다.

조선의 해당 부문 과학자들은 수십년간에 걸치는 조사와 연구과정에 백두산지역의 지질학적특성과 세계적가치를 과학적으로 론증하였으며 이 지역을 세계지질공원으로 등록할수 있는 학술적기초를 마련하였다.

조선유네스코민족위원회는 2018년에 백두산지역을 우리 나라의 첫 세계지질공원으로 등록할것을 결정하고 유네스코의 절차규정에 따라 추천의향서를 제출한데 이어 지난해에는 신청문건을 제출하였다.

현재 유네스코에서는 신청문건에 대한 심의가 진행되고있다.

백두산지역은 1989년에 우리 나라의 첫 세계생물권보호구로 등록되였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