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철에 질적으로 끝내여 알곡증산을/각지 농장들의 모내기실천


조선의 각지 농촌들이 모내기로 드바쁜 계절이다. 지금 각지 농촌들에서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2019년 12월 28~31일) 결정에 따라 정면돌파전의 주타격전방을 지켜섰다는 자각을 안고 당이 제시한 알곡생산목표를 기어이 점령하기 위해 한사람같이 떨쳐나서고있다.

황해남도에서 모내기를 질적으로 진행하고있다. (《로동신문》)

합격징표를 갖춘 모를 적기에/황해남도

지난해에는 적대세력들의 제재와 불리한 기상기후가 계속된 조건에서도 최고수확년도를 돌파하는 성과를 이룩하였다.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5차전원회의에서는 농업전선을 정면돌파전의 주타격전방으로 규정하고 농업생산을 결정적으로 늘일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올해 농업부문에는 지난해보다 한계단 더 높이 세운 알곡고지를 점령할 과업이 나서고있다.

각지에서 모내기가 활발히 벌어지는 가운데 5월 22일부《로동신문》은 황해남도의 실천이 눈길을끌고있으며 성과가 기대된다고 전하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