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포사회의 저력


본지 독자가 《코로나비루스사태가 일어나면서 신보지면에 동포들의 힘있는 소식이 실리는데 좋구만》이라고 하는 소리에 복잡한 상황에서 동포사회를 소개하려고 애쓰는 기자들, 참신한 기획으로 동영상을 찍어 홈페지에 게재하려는 우리 일군들의 얼굴이 떠올랐다. 본사 기자들이 그처럼 활동할수 있은것은 다름아닌 동포들의 덕택이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