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42차 《꽃송이》 1등작품〉초급부 4학년 작문 《삐라살포를 통해 내가 찾은 것》


죠호꾸조선초급학교 김상야

그림:심혜숙

9월 12일 밤 7시.

언제나같으면 집에서 저녁을 맛있게 먹는 시간에 나는 교바시역앞에 서있었어요.

유보무상화제도에서 우리 조선유치반을 제외한다는 차별을 반대하기 위한 가두선전에 참가하기 위해서였어요. 학교에서 이 문제를 처음으로 알게 된 후 이 차별을 없애기 위하여 나에게도 할수 있는 일이 없을가 생각했지만 좀처럼 떠오르지가 않았어요.

그러던 어느날 죠호꾸학교 지역동포들과 선생님들께서 가두선전으로 나가신다는것을 알게 되고 그 마당에 꼭 참가하고싶다고 어머니에게 부탁했어요.

그래서 저녁식사를 해야 할 그 시간에 교바시역앞에 서있었던것이예요.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