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도유망한 조선의 체육인들 3〉뛰여난 유연성이 역전의 비결/강금성・남자레스링


레스링강국인 조선에 혜성처럼 나타난 젊은 레스링강자가 있다. 평양체육단 강금성선수(21살)이다.

지난해 3월 끼르기즈스딴의 수도 비슈께크에서 진행된 2018년 아시아레스링선수권대회 자유형레스링 57㎏급경기에 출전한 강금성선수는 결승경기에서 우즈베끼스딴선수를 이기고 영예의 제1위를 쟁취하였다.

세계패권을 향해 열정의 구슬땀을 바치고있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