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당익장》


요새는 동창생들을 만난 자리에서도《늙었구나.》 하는 말이 인사처럼 오간다. 4년전에 《환갑동창회》를 했으니 모두 나이지긋한 할아버지, 할머니가 되였다. 최근에는 결혼식에 나가도 젊은 사람들의 모습이 눈에 띄지 나이많은 어르신들의 모습을 찾기도 힘들게 되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