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가락, 더 멀리 울려라/금강산가극단 지탄악기 특별공연 《금이야기》


금강산가극단 지탄악기연주가들에 의한 공연 《금이야기》가 9월 19일, 도꾜도내에서 진행되였다. 공연에는 2.16예술상수상자인 가야금수 김영실단원을 필두로 양금수 황성순단원, 옥류금수 손령환단원, 가야금수 김선화단원이 출연하였으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공훈배우 하영수단원이 우정출연하였다. 객석은 동포들이며 일본시민들, 각계층 예술애호가들로 한 좌석도 빠짐없이 꽉 찼다.

엮어져가는 《금이야기》

리영실단원

손가락으로 직접 현을 튕겨 소리를 울린다고 하여 이름지어진 지탄(指弾)악기. 그 울림은 마치나 사람들의 이야기소리와 같다고 표현하기도 한다. 이번 공연제목에는 출연자들의 《연주가, 관객들이 한자리에 모여 민족의 슬기가 깃든 우리 지탄악기들을 둘러 앉아 서로 이야기를 나누고싶다.》라는 소박한 소원이 담겨있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