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생불로의 묘약


며칠동안 내린 궂은 비도 멎고 하늘은 맑게 개였다. 지역상공회가 주최하는 하루려행이 4년만에 진행된 날, 하늘도 동포들의 마음을 알아준것만 같았다. 뻐스 두대에 80여명의 동포들이 모여들었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