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사까무상화재판〉조선학원이 승소, 제도적용을 의무화


승소를 쟁취하여 기쁨에 넘치는 동포변호사들

오사까조선학원이 원고가 되여 일본국에 대해 《고등학교무상화》제도에서 조선학교를 배제하는것은 위법이라고 주장하여 《부지정처분(不指定処分)》의 취소와 제도적용을 의무화할것을 요구한 재판(오사까무상화재판)과 관련하여 오사까지방지방재판소는 7월 28일 학원측의 요구를 전면적으로 인정하여 국가가 처분을 취소하고 제도를 적용할데 대한 판결을 내렸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