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고】사랑해요 우리 분회, 우리 학교/정수희


김정은원수님을 당과 국가의 최고수위에 높이 모신것은 우리 일군, 동포들의 크나큰 경사이며 영광이다. 녀성동맹지부위원장으로 사업하고있는 나는 한없이 설레는 마음으로 김정은원수님의 2015년 5월25일서한을 받들고 사업해온 보람찬 나날을 돌이켜보게 된다.

우리 녀성동맹오사까 히가시오사까남지부에서는 지부상임위원회와 확대상임위원회를 월 1번 정상화하고 강연과 록화편집물시청학습을 하며 의견교환도 하면서 서로 인식을 깊여나갔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