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거리에 새로 일떠선 평양체육기자재공장


《대성산》상표를 세계가 다 아는 명제품으로

【평양발 김숙미기자】조선에서 당의 체육강국건설구상을 현실로 구현하는데서 중요한 몫을 맡은 생산기지가 수도의 청춘거리 체육촌에 일떠섰다. 평양체육기자재공장에서는 건설된지 한달 남짓한 기간에 각종 체육기자재들의 계렬생산에 착수하여 만부하의 동음을 힘차게 울려가고있다.

세계적기준에 부합되게

평양체육기자재공장은 1959년에 창립된 후 현재에 이르기까지 여러가지 체육기자재들을 생산하여왔다. 이번에 공장은 각종 체육시설들이 늘어서있는 청춘거리 체육촌에 자리를 옮기며 현대적으로 그 면모를 일신하였다. 현대적인 각종 설비들을 장비하고 생산과 경영활동의 현대화, 정보화가 높은 수준에서 실현된 공장에서는 《대성산》상표가 새겨진 축구공, 롱구공을 비롯한 각종 공류와 장갑류, 그물류, 권투훈련기재 등 수십가지의 체육기자재를 계렬생산하고있다.

평양체육기자재공장 외경

평양체육기자재공장 외경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