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우주협회가 활동 시작/11월에 과학기술토론회 주최


27일발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조선우주협회가 조직되여 자기 활동을 시작하였다.

협회는 우주기술응용분야의 과학자, 기술자들과 대학 교원, 연구사들을 망라한 민간급단체이다.

국내외에서의 활발한 학술교류로 우주공간의 평화적개발과 리용을 촉진시키는것을 목적으로 하고있다.

조선우주협회 위원장인 리원철 김책공업종합대학 부총장의 말에 의하면 협회는 자기의 첫 사업으로 11월에 우주과학기술토론회-2016을 주최하게 된다.

우주재료 및 요소, 기초과학, 응용기술, 사회과학 등의 부문으로 나뉘여 진행되는 이번 토론회의 주제는 《사회주의문명강국건설과 조선의 우주과학기술》이다.

토론회에서는 조선로동당과 공화국정부의 평화적인 우주개발정책의 정당성과 생활력, 국내외 우주관련법들에 대한 법률적해석, 인공지구위성의 화상자료를 리용한 자연재해, 산림분포, 농작물작황, 어장상태분석과 관련한 콤퓨터해석기술 등의 론문들이 발표되게 된다.

리원철 조선우주협회 위원장은 앞으로 평등과 호혜, 호상보완의 원칙에서 우주관련 국제기구들, 여러 나라의 항공우주기관들과 긴밀히 협력해나갈 의향을 밝혔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