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38차 《꽃송이》 1등작품〉초급부 6학년 작문 《도구계》


니시도꾜조선제1초중급학교 강유남

9월 20일 기다리고 기다린 운동회날.

나는 아침부터 흥분하고있었다.

이어달리기선수로 뽑혔기때문? 아니다.

졸업반으로서 아버지와 함께 달릴수 있기때문에? 그것도 아니다.

내가 그렇게도 흥분하는 까닭, 그것은 《도구계》를 맡았기때문이다!

우리 학교운동회에는《계활동》이 있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