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민사랑의 정이 굽이쳐흐른 대축전장/10월의 명절에 펼쳐진 감동깊은 화폭들


조선로동당창건 70돐경축 열병식 및 군중시위가 10일 성대히 진행되였다.(사진 김숙미기자)

조선로동당창건 70돐경축 열병식 및 군중시위가 10일 성대히 진행되였다.(사진 김숙미기자)

【평양발 김숙미기자】력사에 특기할 10월의 혁명적대경사의 주인공은 장장 70년간 조선로동당을 향도자로서 믿고 따르며 언제나 당과 운명을 함께 한 인민들이였다. 축전장과 10월의 장면마다에는 어머니당과 인민들이 뜨거운 정을 나누는 감동깊은 화폭들이 수없이 펼쳐졌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