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총련일군들의 유해, 애국렬사릉에 안치/22일에 안치하는 의식 진행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전 총련일군들의 유해가 애국렬사릉에 새로 안치안치하는 의식이 22일에 진행되였다.

여기에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김영대부위원장, 해외동포사업국 김진국국장을 비론한 해외동포관계기관 일군들, 태양절경축 재일본조선인대표단, 총련일군들, 재일동포들, 유가족들이 참가하였다.

이번 의식에 재일본조선인교육회 윤덕곤 초대회장, 총련중앙 로재호 이전 부의장, 조선대학교 남시우 이전 학장, 권도연구원 강창수 초대원장들이 안치되였다.

김영대부위원장이 추모사를 하였다.

렬사들의 유해가 묘에 안치되고 총련중앙 상임위원회, 재일본조선인교육회 중앙상임리사회, 조선신보사, 조선대학교, 권도연구원, 해외동포관계기관들의 명의로 된 화환들이 각각 진정되였다고 전하였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