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보기관 총괄자가 전달한 오바마《친서》


미국인범죄자석방과 조미관계의 향방

조선에서 범죄행위를 저지르고 《특별교화소》에 수용되였던 2명의 미국인이 석방되였다. 오바마대통령이 제임스 클래퍼 국가정보국장(DNI)을 《특사》로서 평양에 파견하고 조선측이 여기에 호응하였다. 석방극을 계기로 이루어진 조미수뇌간의 소통이 두 나라사이의 본격적인 대화재개로 이어질지 주목되고있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