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년전 7월의 만수대언덕/조선혁명박물관 강사들의 추억


김일성주석님의 서거 20돐(1994.7.8)을 맞으며 수많은 시민들이 만수대언덕에 모셔진 주석님의 동상을 찾고있다.

주석님의 동상으로 모여오는 인민들을 맞이하는 사람들은 20년전과 다름없이 조선혁명박물관의 강사들이다.

그 나날을 되새기며 강사들은 김일성주석님이시야말로 인민이 한순간도 떨어져 살수 없는 친어버이이시였다고 말한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