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움과 충정의 무대 《주체의 태양은 영원하리라》/주석님서거 20돐에 즈음하여 조선대학교에서


김일성주석님의 서거 20돐에 즈음하여 7일, 조선대학교 강당에서 그리움의 무대, 충정과 맹세의 무대 《주체의 태양은 영원하리라》가 상연되였다.(사진)

김일성주석님의 서거 20돐에 즈음하여 7일, 조선대학교 강당에서 그리움의 무대, 충정과 맹세의 무대 《주체의 태양은 영원하리라》가 진행되였다.

김일성주석님의 서거 20돐에 즈음하여 7일, 조선대학교 강당에서 그리움의 무대, 충정과 맹세의 무대 《주체의 태양은 영원하리라》가 진행되였다.

여기에 조선대학교 전체 교직원들과 학생들이 참가하였다.

이 무대는 문학력사학부 학생들이 형상하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