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통일 친필 20돐〉평통협 리동기부회장


김일성주석님께서는 위대한 생애의 마지막시기인 1994년 7월 7일, 북남최고위급회담에 관한 력사적문건에 수표하시였다. 올해 불멸의 최종서명을 남기신 때로부터 20돐이 되는것과 관련하여 조국통일사업에 종사해온 총련일군들의 회고담을 게재한다.

민족대단결이자 곧 통일이라 하시며

나는 그날을 평생 잊을수 없다. 그때 나는 평양에 있었다.

정오에 특별방송이 있다는 예고가 있어 텔레비죤앞에서 기다렸다. 온 시가가 숨을 죽인듯 조용했다. 웬일인지 방송원이 검은 넥타이를 매고 나타나 비장하고 장중한 어조로 김일성주석님의 서거를 전하였다. 말그대로 청천벽력이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