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일정부간회담 1년 4개월만에 개최


조선대사관에서 시작, 아베정권의 대화자세 가늠

(사진 리태호기자)

조일정부간회담이 30일 오전, 중국 베이징의 조선대사관에서 진행되였다(사진 리태호기자)

【베이징발 리태호기자】30일 오전 조일정부간회담이 중국 베이징에 있는 조선대사관에서 시작되였다. 조일정부간회담의 개최는 2012년 11월(몽골 울란바따르)이래 약 1년 4개월만이며 2차 아베정권하에서는 처음이다. 회담에는 조선외무성 송일호 일본담당대사를 단장으로 하는 조선대표단과 일본외무성 이하라 쥰이찌 아시아대양주국장을 단장으로 하는 일본대표단이 참가하고있다.

조선과 일본, 중국, 남조선 등 수많은 보도진이 지켜보는 속에서 시작된 회담의 모두에서 송일호대사는 이번에 정부간회담을 가지게 된 중요성을 강조하였다. 이하라국장은 서로의 관심사에 대해 솔직하게, 진지하게 론의할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하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