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력갱생


《아름다운 이 강산에 태여난것이/그렇게도 좋으냐 뜨락또르야/새벽의 협동마을 잠깨우더니/온종일 들판에서 노래하누나》초급부때 즐겨부르던 노래가 최근에 자꾸만 떠오른다. 가사에 담긴 내용이 시사해주는것이 크기때문이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