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도》


安倍내각의 文部科学相이 《한국인의 민도》를 묻지 않을수 없다고 줴쳤다. 동아시아컵축구 일본과 남조선사이의 경기때 남측응원단이 《력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등의 플라카드를 펼친데 대한 비난이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