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봉주내각총리, 황해제철련합기업소를 현지료해


8일발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박봉주내각총리가 황해제철련합기업소를 현지에서 료해하였다.

총리는 소형용광로직장, 1호용광로가동정형을 알아보고 출강작업을 하고있는 로동자들을 고무해주었으며 전후 빈터우에서 1년도 못되는 사이에 자체의 힘과 기술로 100t평로를 일떠세우고 쇠물을 생산한 전 세대들의 투쟁정신을 이어나갈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알탄직장과 박판직장을 돌아보면서 알탄성형 및 생산능력 그리고 과학기술과 생산을 결합시키는데서 제기되는 문제들을 료해하였다.

현지에서 관계부문 일군협의회가 진행되였다.

협의회에서는 김일성주석님과 김정일장군님의 령도밑에 마련된 생산토대에 튼튼히 의거하여 강철생산을 늘이며 알탄성형작업의 과학화를 실현하기 위한 대책적문제들이 토의되였다.

회전로정비가 끝나는데 맞게 원료,연료보장을 따라세우며 과학자, 기술자들의 과학연구사업조건을 원만히 보장해주기 위한 대책이 세워졌다.

총리는 황철로동계급이 철과 기계는 공업의 왕이라고 하신 주석님의 유훈을 명심하고 《마식령속도》창조의 불바람을 세차게 일으키며 생산을 다그침으로써 김정은원수님의 강성국가건설구상을 강철증산으로 받들어나갈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