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일장군님탄생 71돐경축 재일본조선인중앙대회


장군님을 영원한 태양으로 모시리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대원수님의 탄생 71돐경축 재일본조선인중앙대회가 16일, 도꾜조선문화회관에서 진행되였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대원수님의 탄생 71돐경축 재일본조선인중앙대회가 도꾜조선문화회관에서 진행되였다.

총련중앙 허종만의장이 각 부의장들과 중앙감사위원회 위원장, 총련중앙 고문들, 각 국장들과 위원회 부위원장들, 재일조선인력사연구소 상임고문과 소장, 중앙단체, 사업체의 책임일군들, 간또지방의 총련본부위원장들과 총련일군들 및 동포들, 조선대학교 교직원, 학생들과 함께 참가하였다.

무대에는 김일성주석님과 김정일장군님의 태양상을 정중히 모시였다.

회장에는 《위대한 김일성주석님과 김정일장군님은 영원히 우리와 함께 계신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대원수님을 영원한 태양으로 천세만세 높이 우러러모시자!》,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의 령도를 충정으로 받들고 재일조선인운동의 새로운 전성기를 개척하기 위한 투쟁에서 큰 걸음을 내짚자!》라는 구호가 나붙어있었다.

대회는 《애국가》의 주악으로 시작되였다.

허종만의장이 보고를 하였다.

의장은 우리는 오늘 김정일장군님께서 서거하신 후 2번째 광명성절을 맞이하였다고 하면서 새기면 새길수록 우리가 얼마나 위대한분을 령도자로 모시고 애족애국의 존엄높고 보람찬 삶을 누려왔는가를 가슴뜨겁게 절감하고 장군님에 대한 사무치는 그리움과 경모의 정을 억제하지 못하고있다고 지적하였다.

의장은 장군님의 혁명활동의 전력사는 혁명의 붉은기를 높이 들고 강철의 의지로 전인미답의 길을 헤쳐오신 희세의 혁명가, 위대한 영웅의 력사이며 시대적과제를 한몸에 지니시고 조국과 인류앞에 거대한 업적을 쌓아올리신 한없이 고귀한 한생이 어린 력사라고 강조하였다.

또한 김정일장군님은 총련의 탁월한 령도자이시며 재일동포들의 행복과 후대들의 밝은 미래를 펼쳐주신 한없이 자애로운 어버이이시였다는데 대해 언급하고 장군님을 영원한 태양으로 높이 우러러모시고 총련을 장군님의 조직으로 계속 강화발전시키기 위하여 장군님의 유훈을 한치의 드팀도, 사소한 편차도 없이 철저히 관철할것이라고 강조하였다.

대회장은 김정일장군님의 업적을 대를 이어 빛내여나갈 충정의 결의로 넘치였다.

의장은 정세가 그 아무리 준엄하고 내외반동들의 책동이 우심해져도 주체의 신념과 대오의 일심단결을 반석같이 다지여 김정은원수님을 옹위하며 총련을 김정은원수님의 령도를 충정으로 받드는 해외교포조직으로 보다 강화발전시켜나갈것이라고 말하였다.

대회에서는 김정은원수님께 드리는 편지를 남승우부의장이 랑독하였다.

대회는 《김정일장군의 노래》의 합창으로 끝났다.

참가자들은 초강도강행군을 이어가시는 나날에도 총련과 재일동포들을 지켜주시고 새 세기 재일조선인운동을 승리의 한길로 령도해주신 김정일장군님을 영원한 태양으로 천세만세 높이 우러러모시고 김정은원수님의 령도아래 장군님의 혁명생애와 불멸의 령도업적을 대를 이어 빛내여나갈 충정의 결의로 넘치였다.

대회에 이어 금강산가극단, 도꾜조선가무단, 조선대학교, 간또지방 조청, 녀성동맹 일군, 고문들이 출연한 경축예술공연이 있었다.

허종만의장이 중앙사진전시회를 돌아보았다.

광명성절경축 중앙사진전시회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대원수님의 탄생 71돐경축 중앙사진전시회가 16일, 도꾜조선중고급학교 다목적홀에서 진행되였다.

회장에는 정면에 김정일장군님의 태양상을 정중히 모시고 200여점의 사진문헌들이 전시되였다.

《제1장 어버이장군님은 영원한 태양》에서는 어린시절부터 생의 마지막순간까지의 사진문헌들을 전시하였으며 김일성주석님과 함께 주체위업의 일대 전성기를 열어주신 장군님의 영상, 총련과 재일동포들의 어버이이신 장군님의 자애로운 영상을 모시였다.

《제2장 또 한분의 위대한 태양》에서는 장군님과 함께 현지지도의 길에 오르신 김정은원수님의 사진문헌을 모시였으며 수령영생위업을 빛나게 실현하시고 강성국가건설과 조미대결전을 승리의 한길로 령도하시며 언제나 인민들과 함께 계시는 원수님의 사진문헌들을 모시였다.

대회에 참가한 일군들과 동포들은 깊은 감동속에 회장을 돌아보았다.

(조선신보)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