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녀자 빙상호케이북남단일팀을 위한 오찬


통일부장관이 주최, 《영원히 잊지 못할 기억으로 남을것》

북측 김철호감독, 사라 머리 총감독, 선수들이 축배잔을 들었다.

【평창발 글-김숙미, 사진-로금순기자】녀자 빙상호케이북남단일팀을 위한 조명균통일부장관주최 오찬이 25일 평창군 룡평의 시설에서 진행되였다. 여기에 북과 남의 감독과 선수들, 관계자들이 참가하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