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권심판, 박근혜《레임덕》의 가속화


4.13총선거, 정책전환 요구하는 민심의 표출

4월 13일 남조선에서 실시된 제20대 총선거에서 집권여당 새누리당의 과반의석이 무너지고 16년만에 여소야대(与小野大)국회가 형성되였다. 이번 선거결과의 의미는 한마디로 《박근혜정권심판》이다. 오만한 권력의 독단과 전횡을 단호히 부정하고 정책기조의 전환을 요구하는 남조선의 민심이 투표를 통해 표출되였다.

***************************************

※로그인을 하면 계속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께서는 화면 오른쪽우에 있는 「회원등록」을 찾아주세요.

로그인 폼에 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