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평화옹호전국민족위원회 대변인, 미국고고도요격미싸일을 설치한 남조선당국을 규탄


《미싸일방위체계, 보고만 있지 않을것》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조선평화옹호전국민족위원회 대변인은 최근에 남조선당국이 미국의 고고도요격미싸일 《THAAD》를 남조선에 설치한것과 관련하여 다음과 같은 담화문을 발표하였다.

최근 괴뢰패당이 미국의 고고도요격미싸일 《THAAD》를 남조선에 끌어들여 미국미싸일방위체계에 가담하려 하는 사실이 드러나 내외의 강력한 항의와 규탄을 불러일으키고있다.

원래 미국의 미싸일방위체계에서 핵심요소로 되고있는 《THAAD》의 남조선배치문제는 미국이 이미전부터 괴뢰들에게 강요해온것으로서 지금까지 괴뢰패당은 우리와 주변나라들의 반발을 우려하여 받아들이지 않는듯이 놀아댔다.

얼마전 미국신문 《월 스트리트 져널》이 고고도요격미싸일 《THAAD》를 남조선에 배치하는 방안을 미국방성이 검토하고있다고 폭로한데 대해서도 괴뢰들은 국방부 대변인을 내세워 《미국과 협의한적이 없다.》느니 뭐니 하면서 황급히 변명하였다.

그런데 남조선강점 미군사령관, 미국방성 미싸일방위국 정책국장 등 미군부의 우두머리들까지 《THAAD》의 남조선배치를 검토하고있으며 남조선당국이 《THAAD》와 관련한 정보를 요구하였다는 사실을 공개하자 괴뢰패당은 어쩔수없이 그러한 사실들을 시인하면서 미국의 요구를 받아들이려는 속심을 그대로 드러냈다.

남조선언론들과 각계층은 괴뢰패당이 겉으로는 미국의 《THAAD》배비와 미싸일방위체계가담에 부정적태도를 취하는척 하면서 실지로는 그 추진을 적극 획책하고있는데 대해 격분을 금치 못하며 우려와 비난의 목소리를 높이고있다.

중국을 비롯한 주변나라들은 괴뢰당국이 《THAAD》를 남조선에 배치할 경우 《쌍방관계를 희생시키게 될것》이며 《상상밖의 대가를 치르게 될것》이라고 경고하고있다.

《THAAD》의 남조선배비와 괴뢰들의 미국미싸일방위체계가담책동은 우리 공화국에 대한 핵선제공격을 노린 위험천만한 군사적도발이며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지역에 핵재난을 몰아오는 용납 못할 극악한 범죄행위이다.

지금 괴뢰패당은 미싸일방어체계의 자체개발이니, 미군기지배치는 저들과 무관하다느니 뭐니 하고 떠들고있지만 그것은 한갖 기만에 불과하다.

괴뢰들의 미싸일방어체계 자체개발이라는것이 미국의 미싸일방위체계의 일환이고 그에 따른것이라는것은 이미 공개된 비밀이다.

더우기 미국은 지난 시기 여론의 민감한 반응을 불러일으키는 전략전술무기들을 미군기지에 배치한다고 해놓고는 여론이 가라앉은 다음 괴뢰들에게 넘겨주군 하였다.

이번에도 《THAAD》를 그런 식으로 남조선에 끌어들여 괴뢰들에게 쥐여주려 하고있다는것은 두말할것도 없다.

현실은 미국과 괴뢰패당이 입만 벌리면 《북핵 및 미싸일위협》을 떠드는것이 바로 《THAAD》와 같은 핵전쟁장비들을 남조선에 끌어들이고 미싸일방위체계를 구축하여 조선반도와 동북아시아지역에서 핵전쟁의 불집을 터치기 위한것이라는것을 보여주고있다.

미국의 고고도요격미싸일 《THAAD》의 배비는 남조선에 핵재앙거리를 끌어들이는것으로 될뿐이다.

《THAAD》가 배비되면 남조선은 미국의 대조선침략과 대아시아지배전략수행을 위한 핵전초기지로 전락되여 조선반도와 주변지역의 군사적긴장을 극도로 격화시키고 핵전쟁위험을 더욱 엄중히 조성하는 최대의 핵화약고로 될것이다.

결국 세계적인 핵전쟁마당이 되여 핵참화를 입고 녹아날것은 남조선이다.

남조선의 각계층은 미국과 괴뢰패당의 《THAAD》배비와 미싸일방위체계구축책동을 견결히 반대배격하며 북침핵전쟁책동을 저지파탄시키기 위한 투쟁에 적극 떨쳐나서야 한다.

유관국들과 세계평화애호인민들은 미국과 남조선괴뢰들의 위험천만한 미싸일방위체계구축책동을 절대로 허용하지 말아야 하며 규탄의 목소리를 더욱 높여야 할것이다.

미국은 모든 침략무력과 핵전쟁장비들을 걷어가지고 하루빨리 남조선에서 물러가야 한다.

우리는 미국과 괴뢰호전광들의 《THAAD》배비와 미싸일방위체계구축책동을 절대로 보고만 있지 않을것이며 핵억제력을 더욱 강화하는것으로 단호히 대처해나갈것이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