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ホーム » Archives by category » 문화 » 력사 (Page 16)

〈조선력사인물〉고조선의 무관 성기(2)

고조선의 패수(오늘의 대릉하)를 지켜선 군사들은 어떻게 하든지 참패를 만회해보려고 달려드는 순체에게 또다시 강력한 타격을 주었다. 하여 한나라군은 숱한 주검만을 남겼을뿐이였다. 많 [...]…

〈조선력사인물〉고조선의 무관 성기(1)

적들이 왕검성을 포위한지도 벌써 1년이 되여왔다. 그사이 날마다 벌어지는 싸움에서 숱한 한나라군사들이 쓰러지고 고조선군사들도 어지간히 지쳤다. (이 싸움을 어떻게 타개해나간단 말인 [...]…

〈조선력사인물〉려옥과 《공후인》(4)

님아 가람 건느지 마소 그에 님이 건느시네 물에 들어 늬오시니 어저 이를 어이 하료…

〈조선력사인물〉려옥과 《공후인》(3)

곽리자고는 주저없이 웃저고리를 벗어던지고 녀인을 구원하려 강물속으로 뛰여들었다. 그 누군가가 쓸데없는짓이라고 그의 팔을 잡았지만 곽리자고는 그냥 강물속을 헤쳐들어갔다. 이 강가에서 [...]…

민족의 긍지, 화약무기유물들을 전시/세계사적견지에서 의의가 큰 발명품들

민족의 긍지, 화약무기유물들을 전시/세계사적견지에서 의의가 큰 발명품들

평양의 조선중앙력사박물관에서 화약무기유물전시회가 진행되고있다. 13일에 시작된 전시회에는 고려시기부터 조선봉건왕조시기의 화약무기유물 50점이 저격무기와 포무기로 나뉘여 전시되였다.…

〈조선력사인물〉려옥과 《공후인》(2)

어느날 려옥은 옆집에 사는 려용이라는 녀인과 함께 성안에서 일어난 일을 놓고 눈물을 흘렸다. 글쎄 비왕(고조선의 급높은 관직)의 친척된다는 사람이 그만 병에 걸려 죽었는데 그가 데 [...]…

〈조선력사인물〉려옥과 《공후인》(1)

우리 인민은 예로부터 자기의 고유한 음악과 예술을 창조하여오면서 훌륭한 전통을 이룩하였다. 비록 살림은 가난하였으나 그속에서도 서로 돕고 정을 나누면서 자기들의 소박하고 아름다운 [...]…

〈조선력사인물〉민족사의 첫 건국시조 단군(5)

이것은 당시로 볼 때 매우 발전된 법이라고 말할수 있다. 그 시기 법들은 대체로 눈에 손상을 주었을 때는 눈으로, 이발을 다쳐놓았을 때는 이발로, 물건인 경우 같은 물건으로 해를 [...]…

〈조선력사인물〉민족사의 첫 건국시조 단군(4)

이 모든 력사적사실들은 단군이 실재한 인물임을 기정사실로 인정하였다는것을 보여준다. 때문에 단군숭배사상은 력사를 거쳐 내려오면서 공고한것으로 되였으며 많은 사가들과 인민들이 단군시 [...]…

〈조선력사인물〉민족사의 첫 건국시조 단군(3)

〈조선력사인물〉민족사의 첫 건국시조 단군(3)

서쪽으로는 단군호라는 호수가 있다. 이곳의 마을이름을 단군동이라 하였고 동쪽마을은 아달동이라 불렀다. 발굴당시 단군릉에서는 두 사람의 뼈가 나왔다. 무덤에는 86개의 크고작은 뼈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