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ホーム » Archives by category » 메아리 (Page 2)

일요일의 분회모임

일요일의 분회모임

일요일의 오전 11시, 지역의 패밀리레스토랑에 6명의 분회동포들이 모여들었다. 지역의 청상회가 분발하여 몇해만에 가지게 된 야회무대에 올리는 분회의 공연연목을 토의하자고 처음으로  [...]…

수력, 화력, 풍력

수력, 화력, 풍력

동해바다쪽 단천에 또 하나의 대규모 수력발전소가 건설된다고 한다.…

트럼프의 비명

트럼프의 비명

19세기중엽 북미대륙의 선주민을 멸종시켜 토지를 략탈한데 이어 해외팽창의 길에 들어선 미국인들은 빠나마운하를 파서 대서양과 태평양을 련결시킴으로써 해양패권의 기초를 닦았다. 그 시 [...]…

추억의 공유

추억의 공유

얼마전 뜻밖에도 한통의 전화가 걸려왔다. 본지에 게재된 《메아리》를 보고 너무도 그리워 전화를 걸었다고 하였다. 세월은 흘러도 잊지 못할 교또에서의 50일운동의 추억이 되살아났다고 [...]…

가상통화

가상통화

과학기술의 급속한 발전과 새로운 발명들이 초래하는 사회생활의 변화를 리해하고 그에 대응하기가 벅차게 여겨지는 일들이 적지 않다. 때로는 두려움에 사로잡히기도 한다.…

력사적인 날

력사적인 날

조미핵대결전은 이제 결판이 났다.…

삶의 궤적

삶의 궤적

10여년동안 바깥출입을 하지 않던 분회고문이 올해 분회의 꽃놀이에 돌연히 찾아오셨다. 딸이 밀어주는 차의자를 타고 꽃놀이에 나오신 고문의 얼굴은 4월의 화창한 봄빛을 받으며 밝고  [...]…

内憂外患

内憂外患

출범하여 6개월째가 되는 트럼프는 정권운영에서 불안정한 상태를 계속하고있다.…

국가테로의 왕초

국가테로의 왕초

조선의 최고수뇌부에 대한 특대형국가테로범죄가 드러났다.…

세월은 흘러도

세월은 흘러도

본지 오늘호 3면에 그리운 이름을 찾았다. 30년전 방조사업으로 들어간 분회였다. 50명의 남녀로소 동포들이 조개잡이를 갔다고 한다. 9명의 분회위원들이 힘을 합쳐 기획으로부터 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