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습근평총서기, 우의탑에 꽃바구니 진정/김정은원수님께서 습근평총서기와 팽려원녀사를 맞이하시였다

조선을 국가방문하고있는 습근평총서기가 21일 우의탑에 꽃바구니를 진정하였다. 김정은원수님께서 습근평총서기와 팽려원녀사를 맞이하시였다.(조선중앙통신)

【21일발 조선중앙통신】우리 나라를 국가방문하고있는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중화인민공화국 주석 습근평동지가 6월 21일 우의탑에 꽃바구니를 진정하였다.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신 우리 당과 국가, 무력의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와 리설주녀사께서 우의탑에 나오시여 습근평동지와 팽려원녀사를 맞이하시였다.

조선을 국가방문하고있는 습근평총서기가 21일 우의탑에 꽃바구니를 진정하였다. 김정은원수님께서 습근평총서기와 팽려원녀사를 맞이하시였다.(조선중앙통신)

꽃바구니진정에는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이며 서기처 서기이며 판공청 주임인 정설상동지,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이며 중앙외사사업위원회 판공실 주임인 양결지동지, 중화인민공화국 국무원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 왕의동지, 중국인민정치협상회의 전국위원회 부주석이며 국가발전 및 개혁위원회 주임인 하립봉동지,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외련락부장 송도동지를 비롯한 중국측 수행원들이 참가하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제1부위원장이며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인 최룡해동지,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인 박봉주동지를 비롯한 당과 정부, 무력기관 간부들, 관계부문 일군들이 여기에 함께 참가하였다.

조선인민군 명예위병대가 우의탑에 정렬해있었다.

조선을 국가방문하고있는 습근평총서기가 21일 우의탑에 꽃바구니를 진정하였다. 김정은원수님께서 습근평총서기와 팽려원녀사를 맞이하시였다.(조선중앙통신)

중화인민공화국 국가와 우리 나라 애국가가 주악되였다.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총서기, 중화인민공화국 주석 습근평동지의 명의로 된 꽃바구니가 진정되였다.

꽃바구니의 댕기에는 《중국인민지원군 렬사들은 영생불멸할것이다》라는 글발이 씌여져있었다.

김정은동지께서와 습근평동지께서는 참가자들과 함께 조선인민과 어깨겯고 제국주의무력침공을 물리치기 위한 성전에서 청춘도 생명도 다 바쳐 싸운 중국인민지원군 렬사들을 추모하여 묵상하시였다.

이어 조선인민군 명예위병대의 분렬행진이 있었다.

조선을 국가방문하고있는 습근평총서기가 21일 우의탑에 꽃바구니를 진정하였다. 김정은원수님께서 습근평총서기와 팽려원녀사를 맞이하시였다.(조선중앙통신)

습근평동지와 팽려원녀사는 우의탑에 대한 해설을 들으면서 피로써 맺어진 조중친선의 상징인 탑을 감명속에 돌아보았다.

습근평동지는 감상록에 다음과 같은 글을 남기였다.

《선렬들을 그리며 친선을 대를 이어 전해가리

습 근 평

2019.6.21》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