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도꾜올림픽, 4종목에서 단일팀구성/스위스에서 북남, IOC 3자협의

북과 남, 국제올림픽위원회(IOC)의 3자협의가 15일 스위스 로잔에서 진행되여 북남이 4종목에서 단일팀을 무어 2020년 도꾜올림픽에 출전할것을 합의하였다. 개막식에서는 북과 남이 공동으로 입장한다.

북측의 조선올림픽위원회 위원장인 김일국체육상과 남측의 도종환문화체육관광부장관, 토마스 바흐 IOC위원장이 참가한 3자협의에서는 도꾜올림픽에서의 단일팀구성과 2032년 여름철올림픽 북남공동유치 등 체육을 통한 북남교류사업에 대해 토의하였다.

스위스에서 진행된 3자협의(통일뉴스)

북과 남은 녀자롱구, 녀자호케이, 조정, 유술혼합단체 등의 4종목에서 단일팀을 무어 도꾜올림픽에 출전하게 된다. 북과 남이 올림픽에 공동진출하는것은 지난해 평창올림픽이래 2번째이며 여름철올림픽은 처음이다.

***************************************

※이 계속은 회원이 되시면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은 「신규회원등록」에서 등록해주세요.

 죄송합니다만 2013년 4월 20일까지 회원등록하신 분께서도 다시한번 등록해주시기 바랍니다.

 비밀번호를 잊으신 경우 「회원비밀번호분실접수 폼」을 찾아주세요.

***************************************

로그인(ログイ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