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학생소년들의 주체108(2019)년 설맞이공연 진행

학생소년들의 주체108(2019)년 설맞이공연 《축복의 설눈아 내려라》가
12월 31일 만경대학생소년궁전에서 진행되였다.(조선중앙통신)

【1일발 조선중앙통신】학생소년들의 주체108(2019)년 설맞이공연 《축복의 설눈아 내려라》가 12월 31일 만경대학생소년궁전에서 진행되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회 위원장인 김영남동지,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인 최룡해동지를 비롯한 당과 정부의 간부들, 당중앙위원회, 성, 중앙기관 일군들, 만경대혁명학원과 강반석혁명학원 교직원, 학생들, 평양시안의 공로자들, 무력기관 책임일군들을 비롯한 조선인민군 장병들이 공연을 관람하였다.

해외동포들과 주조 여러 나라 외교 및 국제기구 대표부부들, 무관부부들이 공연에 초대되였다.

서장 《아버지원수님께 설인사드려요》로 시작된 공연무대에서 출연자들은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부디 안녕하시기를 바라는 온 나라 학생소년들의 간절한 소원과 충정의 마음을 담아 그이께 새해의 인사를 삼가 올리였다.

학생소년들은 비약과 혁신의 불바람을 세차게 일으켜가는 전국의 아버지, 어머니, 형님, 누나들에게 새해인사를 드리였다.

무대에는 소합창 《내 나라는 대원수님의 한평생이죠》, 남5중창과 합창 《더 높이 부르자 김정일장군의 노래》, 녀중창 《원수님 먼길 다녀오셨습니다》, 재일조선학생소년들의 음악무용이야기 《우리 학교 종소리》, 무용 《아동단원 금순이》를 비롯한 다채로운 종목들이 올랐다.

출연자들은 아이들을 나라의 왕으로 내세워주시며 끝없는 사랑과 은정을 베풀어주신 위대한 수령 김일성대원수님과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대원수님의 한평생을 아름다운 선률에 담아 열렬히 칭송하였다.

출연자들은 고마운 사회주의제도에서 지덕체의 나래를 펴고 미래의 역군으로 씩씩하게 자라나는 행복동이들의 모습을 잘 보여주었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