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조선축구협회 국가남자축구종합팀 책임감독 임명

【12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축구협회가 35살의 젊고 능력있는 김영준을 국가남자축구종합팀 책임감독으로 임명하였다.

김영준책임감독은 조선팀을 이끌고 2019년 아시아축구련맹 아시아컵경기대회에 참가하게 된다. 5조에 속한 조선팀은 사우디 아라비아팀, 까타르팀, 레바논팀과 대전하게 된다.

김영준은 선수생활기간 조선팀의 재능있는 중간방어수로 활약하면서 국제축구련맹 2010년 월드컵경기대회 참가자격획득, 2010년 윁남축구협회컵국제축구경기대회 우승 등에 기여하였다.

그후 평양체육단 남자축구 감독, 책임감독으로 사업하였다. 2013년〜2017년기간에는 조선 16살미만, 17살미만, 23살미만 남자축구팀의 보조감독직에 있었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