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세계녀자권투선수권대회에서 금메달/51㎏급 방철미선수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2018년 국제권투련맹 세계녀자권투선수권대회에서 방철미선수가 금메달을 쟁취하였다.

11월 15일부터 24일까지 인디아에서 진행된 선수권대회에는 조선과 우크라이나, 벌가리아, 도이췰란드를 비롯한 60여개 나라와 지역의 선수 270여명이 참가하였다.

51㎏급경기에 출전한 조선의 방철미선수는 준준결승, 준결승경기에서 인디아, 미국선수들을 각각 5 대 0으로 물리치고 결승경기에 진출하였다.

결승경기에서도 그는 까자흐스딴선수를 5 대 0이라는 점수차이로 누르고 제1위를 하였다.

한편 48㎏급경기에서 김향미선수가, 57㎏급경기에서 조선화선수가 각각 동메달을 받았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