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조선정부의 평화애호적립장을 환영/주조 외교대표들에게 핵시험장페기정형을 통보

【25일발 조선중앙통신】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3차전원회의 결정에 따라 공화국 북부핵시험장을 완전히 페기하는 의식이 진행된것과 관련하여 25일 인민문화궁전에서 주조 외교 및 국제기구대표들을 위한 통보모임들이 진행되였다.

외무성 부상들을 비롯한 해당 일군들이 주조 중국대사, 로씨야대사, 아시아, 아프리카, 아랍, 라틴아메리카지역나라대사, 림시대리대사들과 EU나라 외교대표들, 주조 국제기구대표들을 집체 또는 개별적으로 만나 북부핵시험장페기정형을 통보하였다.

통보모임들에서 우리측 일군들은 먼저 핵시험장페기과정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통보한 다음 페기작업이 투명성있게 진행되고 방사성물질루출현상이 전혀 없었으며 주위생태환경에 그 어떤 부정적영향도 주지 않았다는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그들은 조선반도와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한 공화국정부의 주동적이며 평화애호적인 노력과 핵무기없는 평화로운 세계, 인류의 꿈과 리상이 실현된 자주적인 새 세계를 건설하기 위한 우리의 원칙적립장에 대하여 강조하였다.

또한 핵시험장페기의식에 중국, 로씨야, 미국, 영국, 남조선에서 온 31명의 국제기자단 성원들이 참가하여 핵시험장페기과정을 투명성있게 취재한데 대하여 소개하였다.

통보모임들에 참가한 주조 외교 및 국제기구대표들은 이번 북부핵시험장페기조치가 조선반도의 긴장상태를 완화하고 대화분위기를 마련해나가려는 조선 당과 정부의 명백한 지향의 과시로 되였다고 하면서 세계적인 핵군축과 평화와 안전에 기여하려는 공화국정부의 평화애호적인 립장에 환영과 지지를 표시하였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