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북남실무회담 진행

【조선중앙통신발】북남고위급회담합의에 따라 우리측의 제23차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 및 겨울철장애자올림픽경기대회참가를 위한 북남실무회담이 17일 판문점 남측지역 《평화의 집》에서 진행되였다.

회담에는 조국평화통일위원회 부위원장 전종수를 단장으로 하는 우리측 대표단과 통일부 차관 천해성을 수석대표로 하는 남측 대표단이 참가하였다.

회담에서 쌍방은 이번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를 성과적으로 개최하는데서 나서는 실무적문제들을 구체적으로 진지하게 협의하고 공동보도문을 채택하였다.

공동보도문에는 제23차 겨울철올림픽경기대회에 참가하는 우리 민족올림픽위원회대표단과 선수단, 응원단, 태권도시범단, 기자단의 규모, 활동계획과 남측이 편의를 보장하는 문제, 현지료해를 위한 선발대파견과 관련한 내용들이 반영되여있으며 국제올림픽위원회와 관계되는 문제들은 량측이 국제올림픽위원회와 협력하여 풀어나간다는 내용이 밝혀져있다.

또한 1월말부터 2월초사이에 마식령스키장과 금강산에서 진행하게 되는 북남스키선수들의 공동훈련과 북남합동문화행사와 관련한 실무적문제들이 반영되여있다.

공동보도문에는 이밖에 겨울철장애자올림픽경기대회에 우리 장애자올림픽위원회대표단과 선수단, 응원단, 예술단, 기자단을 파견하는것을 비롯하여 제기되는 실무적문제들을 쌍방이 문서교환방식으로 합의한다고 지적되여있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