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수필〉할아버지의 유언/리향대

53년만에 열린 동창회에서

《아버지가 죽으면 이것들을 〈칸오케(棺桶)〉에 같이 넣어다오.》

2017년10월 21일 밤10시, 얼근하게 취하신 아버지가 가방에서 살짝 꺼내여 보여준것은 옛 원고용지를 복사한 학생들의 작문집이였다.

영화 《박치기》남자주인공 리안서는 실재한 오사까조선제3초급학교(현재 이꾸노초급) 졸업생의 한사람이였다. 2017년4월, 64세로 이 세상을 안타깝게도 하직한 그의 장례식에서 학창생활 일화들이 울음을 넘기는데 한몫했다고 들었다.

그의 동창생들이 졸업후 한번도 못만난 담임이던 《리정석선생님을 찾아보자.》고 《선생님찾기》를 시작했다. 그들이 선생님 찾는 일은 나라현본부에서 오사까부본부로 전달되면서 쉽게 해결되였다.

***************************************

※이 계속은 회원이 되시면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은 「신규회원등록」에서 등록해주세요.

 죄송합니다만 2013년 4월 20일까지 회원등록하신 분께서도 다시한번 등록해주시기 바랍니다.

 비밀번호를 잊으신 경우 「회원비밀번호분실접수 폼」을 찾아주세요.

***************************************

로그인(ログイ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