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박근혜 탄핵안 가결, 분노한 민심이 내린 력사적심판

12월 9일 마침내 박근혜 탄핵안이 《국회》에서 가결되였다. 탄핵소추의결서가 헌법재판소와 청와대에 전달되여 헌법에 따라 대통령의 모든 권한행사가 정지되였다.

탄핵안가결은 바로 집권후 반인민적악정과 유신파쑈독재부활, 사대매국과 동족대결책동을 일삼아온 박근혜에 대한 남조선인민들이 내린 준엄한 심판이다.

이날 국회 본회의에서 무기명 비밀투표로 진행된 대통령탄핵소추안에 관한 표결에는 300명의 국회의원들 가운데 299명이 참가, 결과는 찬성 234표, 반대 56표, 무효 7표, 기권 2표로서 압도적인 표차로 탄핵안가결조건인 재적의원 3분의 2를 훨씬 넘었다.

탄핵안가결을 촉구하여 이날 오전부터 국회앞에서《국회》의 상황을 시시각각 지켜보던 1만여명의 각계층 민중들은 투표결과가 발표되자 누구나할것없이 부둥켜안고 기쁨을 나누었으며 눈물을 흘리며 <국민이 이겼다!>고 열광적인 환호를 올리고 또 올렸다.

탄핵안이 가결된 9일 결과가 발표되자 국회앞에서 민중들이 환호를 올렸다.(련합뉴스)

탄핵안이 가결된 9일 결과가 발표되자 국회앞에서 민중들이 환호를 올렸다.(련합뉴스)

***************************************

※이 계속은 회원이 되시면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은 「신규회원등록」에서 등록해주세요.

 죄송합니다만 2013년 4월 20일까지 회원등록하신 분께서도 다시한번 등록해주시기 바랍니다.

 비밀번호를 잊으신 경우 「회원비밀번호분실접수 폼」을 찾아주세요.

***************************************

로그인(ログイ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