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 경축연회 진행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 경축연회가 10일 평양의 여러곳에서 진행되였다. 보도전문은 다음과 같다.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를 경축하는 연회가 10일 목란관과 인민문화궁전, 옥류관, 청류관을 비롯한 수도의 여러곳에서 진행되였다.

연회에는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들인 김영남동지, 황병서동지, 박봉주동지, 최룡해동지를 비롯한 당과 국가, 군대의 책임일군들과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 참가자들, 우당대표들, 반제민족민주전선 평양지부 대표와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경축 재일본조선인축하단, 재중조선인총련합회축하단 성원들이 참가하였다.

연회에서는 김영남동지, 박봉주동지, 최룡해동지, 최태복동지, 박영식동지, 김평해동지, 오수용동지, 양형섭동지, 김원홍동지가 연설하였다.

연설자들은 온 나라 전체 군대와 인민이 위대한 김일성-김정일주의당력사에 특기할 승리와 영광의 대회, 당 제7차대회에서 경애하는 김정은동지를 조선로동당 위원장으로 높이 추대한 끝없는 환희와 격정에 넘쳐있는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전체 당원들과 인민군장병들, 인민들의 열화같은 충정의 마음을 담아 위대한 김일성동지와 김정일동지께 가장 숭고한 경의를 드리며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신 경애하는 김정은동지께 최대의 영광을 드린다고 강조하였다.

당 제7차대회가 온 사회의 김일성-김정일주의화의 기치높이 주체의 사회주의위업을 완성하기 위한 우리 당과 군대와 인민의 투쟁에서 새로운 리정표를 마련하고 조선혁명의 천만년미래를 담보해준 의의깊은 대회였다고 언급하였다.

김정은동지께서 력사적인 당대회에서 제시하신 혁명로선을 튼튼히 틀어쥐고나갈 때 인민의 자주적인 꿈과 리상은 더욱 훌륭히 실현될것이며 우리 조국은 가까운 앞날에 세계가 우러러보는 천하제일강국으로 빛을 뿌리게 될것이라고 말하였다.

연설자들은 조선로동당 제7차대회를 민족사적특대사변들과 위대한 승리로 빛내인 그 기세, 그 기백으로 계속전진, 계속혁신하여 당대회에서 제시된 투쟁과업을 철저히 관철함으로써 사회주의강국건설에서 새로운 전환을 이룩해나갈데 대하여 강조하였다.

(조선신보)

관련특집

【특집】조선로동당 제7차대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