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투고】급식시간에 뿌려진 계승의 씨/김영희

군마현청상회와 아버지회가 첫 합동급식

군마조선초중급학교에서 군마현청상회, 학교 아버지회에 의한 《제5차 청상회, 아버지회급식》이 2월 22일 진행되였다. 이제까지 《청상회급식》으로 해오던것을 올해부터는 아버지회 회원들도 합세하여 함께 부엌에 섰다.

정성담아 료리를 만드는 현청상회, 아버지회 성원들

정성담아 료리를 만드는 현청상회, 아버지회 성원들

창밖은 눈, 방안은 하와이마냥

청상회에서는 과거에 남아메리카지방의 따꼬스료리, 일본의 데마끼즈시, 스위스와 이딸리아의 쵸콜레트화운뗑과 치즈폰듀, 오끼나와료리인 소끼소바, 사따안다기 등 세계의 갖가지 료리를 대접해주고 설명도 해주면서 학생들에게 세계에 대한 넓은 안목을 안겨주었다.

이번에 학생들은 누구나가 한번은 가고파하는 하와이의 로코모코 그리고 오니온수프, 타피오카코코낫쯔밀크를 맛보게 되였다.

청상회급식은 그 나라 말로 인사를 하는것으로부터 시작되군 하는데 청상회, 아버지회 분들의 인사와 료리해설이 시작되기도 전에 《아로하!》라는 생기발랄한 학생들의 목소리가 들려왔다.

***************************************

※이 계속은 회원이 되시면 열람하실수 있습니다.

 회원이신 경우, 오른쪽 또는 아래에 있는 「로그인」항목에서 로그인해주세요.

 회원등록을 희망하시는 분은 「신규회원등록」에서 등록해주세요.

 죄송합니다만 2013년 4월 20일까지 회원등록하신 분께서도 다시한번 등록해주시기 바랍니다.

 비밀번호를 잊으신 경우 「회원비밀번호분실접수 폼」을 찾아주세요.

***************************************

로그인(ログイン)