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최룡해총정치국장, 중국중앙군사위원회 범장룡부주석과 담화

조선중앙통신에 의하면 김정은원수님의 특사로 중국을 방문하고있는 최룡해총정치국장이 24일, 중국인민해방군 8.1청사에서 중국중앙군사위원회 범장룡부주석를 만났다.

조선측에서 특사일행인 조선인민군 리영길상장,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김성남부부장, 외무성 김형준부상, 조선인민군 김수길중장, 중국주재 지재룡조선특명전권대사, 국방무관이, 중국측에서 중국인민해방군 왕관중부총참모장,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대외련락부 류결일부부장, 국방부 외사판공실 관우비주임과 관계일군들이 참가하였다.

범장룡부주석은 최룡해총정치국장의 중국방문을 열렬히 환영하여 조중 두 나라 군대와 인민은 한전호에서 어깨겯고 싸우면서 전투적친선을 맺었다고 강조하였다.

또한 최룡해총정치국장의 이번 방문은 조중 두 나라 관계발전에서 중요한 의의를 가진다고 하면서 이를 계기로 두 당, 두 나라, 두 군대들사이의 친선협조관계가 새로운 높은 단계에로 강화발전되리라는 확신을 표명하였다.

최룡해총정치국장은 조중친선은 항일전쟁과 중국동북해방전쟁, 조국해방전쟁을 비롯한 준엄한 전장들에서 피로써 맺어진 친선이라고 하면서 조중 두 나라 군대가 교류와 협조를 강화하는것은 두 나라의 사회주의를 수호하는데서 특별히 중요한 문제로 된다고 강조하며 두 나라 군대가 앞으로 조중친선관계발전에서 개척자, 선구자적역할을 하리라는 기대를 표시하였다.

쌍방은 두 나라 군대들사이의 친선관계를 더욱 강화발전시키기 위한 문제들에 대하여 의견을 교환하였다.

(조선신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