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acebook

이 사이트를 SNS로 공유하기

〈우리들의 시〉동요 선생님의 집/조무길

선생님은 언제언제

집에 가실가

날 저물어 우리모두

집에 갈 때도

불밝은 창가에서

글을 쓰셔요

 

선생님은 언제언제

오시였을가

이른아침 교실에

들어섰더니

환히환히 웃으시며

반겨맞아요

 

우릴 위해 한자두자

글도 쓰시고

우릴 위해 교편물도

만드시느라고

언제나 바쁘신

우리 선생님

 

아마도 선생님은

우리 교실이

정든 집보다도

더 좋은가봐

그래서 학교에서

사시는가봐

(1991)

일본어번역